미국 라디오 방송국(NPR), 태아 낙태 과정 생방송 진행… 충격

미국 라디오 방송국(NPR), 태아 낙태 과정 생방송 진행… 충격

최근 미국의 공영 라디오 방송국(National Public Radio)이 임신 11주차에 낙태 수술을 받는 임산부의 음성을 방송하자 이를 들은 일반 미국인들은 충격과 공포에 휩싸였다. 이에 대해 CBN 뉴스에 실린 타라 샌더 리 박사(샬럿 로지에 연구소의 생명과학 이사)의 기고문을 번역, 소개한다. <편집자>

라디오를 통해 미국 전역으로 가정용 진공청소기의 10~20배 흡입력을 지닌 전기 진공 흡입기가 작동하는 소리가 전해졌다. 몇 분 뒤, “못할 거 같아요.”라고 외치는 여성의 외침에도 불구하고 아직 태어나지 않은 아기가 엄마의 자궁에서 분리되었다. 간호사는 아기가 자궁에서 사라지자 “해냈어요!”라고 외친다.

미국 공영 라디오 방송국(NPR)은 단 한 번도 무고한 태아를 죽이는 –이러한 사악한 성격의- 행동에 대해 중단하거나 의문을 제기하지 않았다. 또한 공영 라디오 방송국은 임신 11주차의 아기의 상태를 “과학적으로 바라보지” 않으며, 낙태 후유증과 일반적인 합병증에 대해 언급하지 않았다.

공영 라디오 방송국과 낙태 찬성론자들이 그러한 극악무도한 행위를 정당화하는 한 가지 방법은 자신과 대중에게 태아가 실제 인간이 아니라는 것을 확신시키는 것이다. 이는 과학을 부정하는 것이다.

그러나 더 이상 무지를 주장하며 태아가 단순히 “조직 덩어리”이거나 공영 라디오 방송국이 말하는 것처럼 “임신 조직”이라고 주장할 수 없다. 과학은 진실을 무시하기에는 너무나 발전했다.

오늘날 현대 과학은 그 어느 때보다 여성의 몸 안에서 성장하는 태아가 인간임을 보여준다. 1970년대 초음파상의 흐릿한 흑백 점이 선명하고 뚜렷한 3D 및 4D 이미지로 대체되어 임신의 모든 단계에서 태아의 발달을 놀랍도록 자세하게 보여준다. 그리고 부분적으로는 이러한 발전으로 인해 거의 매일 우리는 최첨단 의료가 인명 구조 수술 기술을 활용하여 자궁 내에서 태어나지 않은 아기를 치료하는 방법에 관한 이야기를 듣는다. 이때 태아는 어머니와 다른 별개의 환자로 취급된다.

의학 전문지인 메드페이지투데이(MedPage Today)는 최근 익명의 소아과 의사가 쓴 기사를 게재했다. 그는 “태아의 인간성에 대한 비대립적 논의가 필요한 시점”, “… 태아를 보살핌이 필요한 존엄성을 가진 대상으로 대할 때 아기가 모태에 있는지 여부는 중요하지 않다. 우리의 위치가 우리의 가치를 결정하는가? 태아에 대한 정교한 치료는 자궁 내 위치가 인간으로서의 우리의 가치를 결정하지 않는다는 것을 증명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조지 오웰이 말한 사회에서처럼, 낙태 클리닉이 고출력 흡인기를 사용하여 태아의 고동치는 심장을 고의로 멈추는 비인간적인 행동이 과학적인 사실을 왜곡하고 무시하며 정당화된다. 낙태를 지지하는 사람들에게 태아는 더 이상 엄마와 분리된 “아기”가 아니다. 이들의 뻔뻔스러운 생명 경시는 역겹기까지 하다.

이제 과학적으로 밝혀진 태아의 인간성에 관한 사실을 검토할 때이다.

공영 라디오 방송국이 낙태 생방송 중 ‘임신 조직’이라고 표현한 것은 사실 11주 된 아기로 손가락과 발가락, 눈꺼풀과 코가 완전히 형성되어 있고, 손가락을 빨 때 오른손이나 왼손 중 선호하는 손을 선택할 수 있을 만큼 성장한 때이다. 11주차의 아기는 이미 해부학적으로 4,000개의 구별된 신체 부위를 갖추거나 혹은 성인 신체 부분의 90%를 갖추었다.

낙태 수술을 불과 몇 초 앞둔 11주가 된 아기는 살아 있었고 활동적이었다. 사실, 과학자들은 11주가 된 태아도 뇌 활동을 하고 한 번에 13분 이상 가만히 있지 않는다는 결론을 내렸다.

낙태되기 전 아기는 심장이 뛰었다. 11주가 되면 태아의 심장은 분당 168회의 심장 박동수로 리드미컬하게 뛰고 이미 900만 번 이상 뛰었을 것이라고 과학은 말한다. 낙태 시술자가 태아의 생명을 끊지 않았다면 이 심장은 태어나기 전에 4,500만 번 더 뛰었고 성인이 되어서도 30억 번 이상 더 뛰었을 수 있으며 평생 동안 지속적으로 인체 전체에 혈액을 공급할 수 있었을 것이라고 과학은 말한다.

다시 한번, 공영 라디오 방송국과 주류 언론은 과학이 모든 태아가 인간이라는 사실을 밝히는 것과 우리가 본능적으로 사실이라고 알고 있는 것을 부인하고 모호하게 만든다.

크리스천 퍼스펙티브

태아는 임신조직이 아니다. 시편 기자는 “주께서 내 내장을 지으시며 나의 모태에서 나를 만드셨나이다”(시 139:13)라고 고백하고 있다. 하나님은 태아가 자궁에서 수정될 때부터 그를 지으시고 그를 향한 계획을 가지고 계신다. 로 대 웨이드 판결이 취소되면서 낙태합법에 제동이 걸린 미국에 생명의 주권이 하나님께 있음을 깨닫게 하셔서 낙태를 범하는 죄에서 돌이킬뿐 아니라, 하나님께서 부부안에서만 허락하신 성을 왜곡시키고 타락시킨 죄에서 돌이켜 회개할 수 있도록 기도하자. 또한 영혼들에게 큰 영향력을 끼치는 미국의 공영 방송이 낙태를 부추기는 죄를 회개하고, 영혼들을 올바로 섬기는 매체로 회복되게 해달라고 기도하자.

http://gnpnews.org/archives/126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