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들 압도적으로 ‘국보법 폐지’와 ‘김일성 회고록 출판’ 반대…국보법 페지 반드시 막아야

국민들 압도적으로 ‘국보법 폐지’와 ‘김일성 회고록 출판’ 반대

국민 64.6% “국보법 유지돼야”

국민 55.3% “김일성 회고록 판매 금지해야”

우리나라 국민 대다수는 국가보안법 폐지와 김일성 회고록 국내 출판에 반대하는 것으로 여론조사결과 나타났다.

펜앤드마이크가 여론조사공정에 의뢰해 지난 9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국민의 64.6%는 “국가보안법은 유지되어야 한다”고 응답했다. 국보법이 “폐지되어야 한다”는 응답은 18.6%였다. “잘 모르겠다”는 16.8%였다.

국보법 폐지 반대 의견은 전국과 전 연령층에서 고르게 높게 나타났다. 특히 대구·경북에선 국보법 폐지 반대가 71.2%에 달했다. 광주·전라에서도 61.4%였다. 연령별로도 30대에서 반대 의견은 70.0%에 달했으며, 20대에선 63.7%로 나타났다. 지지 정당별로는 국민의힘 지지층의 81.0%, 국민의당 67.4%, 무당층의 70.2%가 국보법 폐지에 반대했다. 심지어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의 50.1%, 정의당의 41.2%도 반대했다. 반면 열린민주당 지지층은 국보법 폐지 찬성 의견이 반대보다 높았다. 차기 대권 후보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선호하는 국민의 81.1%, 홍준표 의원 지지층의 83.0%, 최재형 감사원장 지지층의 73.3%도 국보법 폐지에 반대했다.

북한의 독재자 김일성의 회고록인 ‘세기와 더불어’가 국내에서 출판된 것에 대해서도 국민의 55.3%는 “날조된 허위 기록으로 국가보안법이 무력화되기 때문에 판매 금지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표현의 자유이므로 허용해야 한다”는 의견은 28.7%였다. “잘 모르겠다”는 16.0%였다.

김일성 회고록을 판매 금지해야 한다는 의견은 전국과 40대를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높게 나타났다. 특히 대구·경북에선 “판매 금지” 의견이 67.1%에 달했다. 광주·전라에서도 “판매 금지”가 48.2%로 “허용해야 한다” 33.4%보다 높았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에서 “판매 금지” 의견이 70.3%, 30대 56.3%, 50대 55.8%, 20대 47.5%로 나타났다. 반면 40대에선 “판매 허용”이 46.0%로 반대 38.4%보다 높았다. 회고록 출판 허용 여부에 대한 의견은 지지 정당별로 첨예하게 갈렸다. 국민의힘 지지층의 81.1%, 무당층의 52.4%는 “판매 금지”에 손을 들어줬다. 그러나 열린민주당 지지층의 58.9%, 정의당의 48.0%, 더불어민주당의 44.5% “판매 허용”에 손을 들었다. 또한 차기 대권 후보로 윤석열 전 검찰총장 지지층의 79.8%, 홍준표 의원 지지층의 77.6%, 최재형 감사원장 지지층의 65.7%는 “판매 금지” 의견을 밝혔다. 반면 이재명 경기도지사 지지층의 51.5%, 이낙연 전 대표 지지층의 51.5%는 “판매 허용” 의견을 밝혔다.

이번 여론조사는 여론조사공정이 6월 9일(수) 하루 동안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2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 응답률은 3.2%였다. 조사방법은 무선 자동응답 전화조사(ARS)로 2021년 3월 말 기준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를 기준으로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림가중)를 적용했다. 피조사자 선정방법은 무선 RDD 010, 7700개 국번별 0001~9999까지 무작위 생성 총 150,000건 중 124,332개를 사용했다.

양연희 기자 yeonhee@pennmike.com

출처 : 펜앤드마이크(http://www.pennmike.com)

http://www.pennmike.com/news/articleView.html?idxno=44701

국가보안법 폐지에 반대하는 국민의 마음을 보여드립니다!

-국가보안법(7조) 폐지 반대 64.6%, 찬성 18.6%

-‘김일성 회고록’ 출판 반대 55.3%, 찬성 28.7%

문1] 국가보안법 7조

“국가의 존립·안전이나 자유민주적 기본질서를 위태롭게 한다는 정을 알면서 반국가단체나 그 구성원 또는 그 지령을 받은 자의 활동을 찬양·고무·선전 또는 이에 동조하거나 국가 변란을 선전·선동한 자”를 처벌하는 국가보안법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문2] 김일성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 국내 출판

최근 북한의 독재자 김일성의 회고록인 ‘세기와 더불어’가 국내에서 출판된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1) 유지되어야 한다. 64.6%

2) 폐지되어야 한다. 18.6%

3) 잘 모르겠다. 16.8%

1) 날조된 허위 기록으로 국가보안법이 무력화되기 때문에 판매 금지해야 한다. 55.3%

2) 표현의 자유이므로 허용해야 한다. 28.7%

3) 잘 모르겠다. 16.0%

출처: 중앙여론조사 심의위원회 홈페이지(2021. 6. 10)

자유민주주의국민연합◈“김정은 장군님 모시고 미국과 싸우자”…국가보안법 없애면 이런 말 나온다

-국가보안법(7조)이 불편한 사람은 누굴까요?

1. 일반국민 2. 김일성,정일,정은 찬양자 3. 간첩

-국가보안법(7조) 폐지하면 좋아할 사람은 누굴까요?

1. 일반국민 2.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 찬양자 3. 간첩

◈가짜 김일성, 김성주의 정체를 아십니까?

1% 사실로 날조한 99% 허구의 김일성 우상화 출판물, ‘김일성 회고록’

-김성주는 항일독립투사 김일성 장군의 이름을 도용한 사기꾼

-김성주 3형제는 ‘주’자 돌림으로 김성주, 김철주, 김영주

-가짜 김일성, 김성주의 막내동생 김영주(일제시대 친일 행각자)는 북한에서 2인자인 부주석을 했고 지금도 살아있음.

◈북한 동포들의 참혹한 현실을 아십니까?

유엔 산하 식량농업기구(FAO)·세계식량계획(WFP) 등의 공동 발표에 의하면 2017-2019년 북한의 영양결핍 인구는 조사대상국 가운데 가장 높은 45% 이상임. 북한 영유아의 70% 이상이 최소식단 기준에 못 미치는 식사를 하고 있음(KBS, 2021. 1. 22).

이러한 상황 속에서도 북한은 2019년 한 해에만 약 7천억 원을 핵개발에 사용했다고(추정) 국제 반핵단체(ICAN)가 발표했음(연합뉴스, 2020. 5. 14).

-북한은 167개 조사대상국 중 민주화지수 세계 꼴등, 노예지수 세계 1등

-우리 동족들이 김일성·정일·정은 3대 세습 독재 치하에서 노예처럼 살다가 죽어가고 있습니다.

◈박병태, 인진섭, 권경선 판사님께 묻습니다

대법원에서 이적출판물로 판결된 김일성 회고록 출판이 합법이면 국가보안법은 폐지되어야 합니다.

곳곳에 김일성 동상 세우고, 거리마다 김일성 찬양 플래카드를 걸고, 광화문 광장에서 김일성 찬양가를 부르면서, ‘김정은 장군님 모시고 미국과 싸우자’고 시위·집회를 하면 막을 법은 있습니까?

‘국가보안법 7조 폐지를 위한 국회 토론회’ 주최자 이규민 국회의원, 공동주최자 강득구·강민정·강훈식·고영인·기동민·김경만·김남국·김두관·김승원·김용민·김원이·김주영·김철민·김홍걸·도종환·문정복·문진석·민병덕·민형배·박성준·박영순·박주민·서동용·서영석·설훈·소병훈·송갑석·송재호·신영대·신정훈·안민석·안호영·양경숙·양이원영·양정숙·위성곤·유정주·윤미향·윤영덕·이동주·이병훈·이상민·이성만·이소영·이수진(지)·이수진(비)·이용빈·이용선·이원택·이장섭·이재정·이탄희·이학영·이해식·이형석·인재근·임오경·임종성·임호선·장경태·전재수·정청래·조오섭·진성준·천준호·최강욱·최종윤·최혜영·한병도·홍기원·홍익표·홍정민·황운하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열린민주당)

자유민주주의국민연합